[Home] [로그인] [회원가입] [english version]
 

 

 
소.식.란
     총회공지
     총회소식
     노회소식
     교회소식
     구인/구직
     포토갤러리

 

 
작성일 : 18-09-03 11:05
한국 명성교회 세습과 관련한 총회의 입장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1,110  

한국 명성교회 세습과 관련한 총회의 입장

- 교회의 세습을 반대합니다 -

 

우리 해외한인장로회(KPCA) 총회는 최근 한국의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측 동남노회 소속인 명성교회의 세습논란과 관련하여, 다음과 같이 입장을 밝힙니다.

 

먼저 통합교단의 헌법조항 헌법위원회의 해석, 총회재판국의 판결 등에 대하여는 이미 다양한 해석과 논쟁이 빚어진바 있고, 교단을 초월한 조직화된 세력의 반대운동과 공동의회 결의를 통해 나타난 교회의 자율권이 심각하게 대치되는 양상을 보이고 있어 법리적 혹은 사회 통념적 찬반논의는 새삼 거론하지 않고자 합니다.

 

우리는 오히려 한국의 개신교 전체에 심각한 영향을 끼치고 있는 사안에 대하여 교단과 노회와 교회가 보다 근본적인 물음을 던지고 답하길 원합니다. 저마다 하나님의 뜻을 이야기하고, 뜻이 자신의 소신과 맞지 않으면 극단적 불신의 단어들을 쏟아내는 참으로 어처구니없는 방향으로 사태의 본질이 훼손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교회를 올바로 세우고 분쟁을 해결하기 위해 교단은 정치와 권징을 위한 헌법을 제정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진정 그리스도의 사랑가운데 모든 일에 대하여 협력하여 선을 세우고자 하는지 진심으로 돌아봐야 합니다. 법에 순종하는 것도, 예수님의 사랑을 따르는 것도 모두 중요합니다. 법을 준수했다고 강변하는 것도, 결과적으로 법을 위반했다고 몰아세우는 일도 세상 사람들의 손가락질을 피할 없습니다.

 

통합교단은 우리와 자매교단일 뿐만 아니라, 많은 부분에서 동일한 헌법체계를 가지고 있고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관계를 유지해 오고 있으며, 명성교회 역시 우리 교단소속 교회들과 활발한 교류를 해오고 있습니다. 그렇기에 우리는 더욱 안타까운 마음으로 이번 사태를 주시합니다. 세습의 과정에 법적 문제는 피했을지 모르지만, 취지를 훼손한 것도 사실이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이라면 어떻게 하셨을까? 우리는 모든 당사자가 주님을 만났을 때의 초심으로 돌아가 모든 문제를 주님께 의지하며 기도로 해결해 나가기를 바랍니다. 들보이든 티끌이든 상대의 단점만을 들춰나가는 자세보다는 모두가 주님 앞에서 부끄럽지 않은 모습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우리는 원칙적으로 교회의 세습을 반대합니다. 우리는 금번 사태와 관련하여 근시안적인 논쟁에서 벗어나 한국교회가 다시금 세상을 변화시키고, 불신자들에게 주님의 사랑을 전할 대승적 결단이 필요함을 강조하고자 합니다. 통합교단과 명성교회가 슬기롭게 문제의 해결에 나서기를 촉구합니다.

 

2018 8 31

 

해외한인장로회(KPCA) 총회

 


 
   
 


 

관리자: 장세일 목사,__303 Master Derby Drive Havre de Grace, MD 21078
실무자: 김정길 간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