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로그인] [회원가입] [english version]
 

 

 
소.식.란
     총회공지
     총회소식
     노회소식
     교회소식
     구인/구직
     포토갤러리

 

 
작성일 : 17-08-09 09:30
[속보] 北 '무기 노동교화형' 임현수 목사 31개월만에 석방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728  

한국계 캐나다인, 2015년 인도 지원 위해 방북했다 억류
美 대학생 웜비어처럼 건강 악화된 상태에서 병보석


9일 북한 중앙재판소는 31개월간 억류해온 한국계 캐나다인 임현수 목사(62)를 “인도주의적 견지에서 병보석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이날 조선중앙통신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중앙재판소의 2017년 8월 9일부 판정에 따라, 우리 공화국을 반대하는 적대 행위를 감핵한 것으로 하여 무기노동교화형을 언도받고 교화 중에 있던 캐나다 공민 림현수가 인도주의적 견지에서 병보석되었다”고 했다. 

임 목사는 2014년 인도 지원을 위해 북한을 방문했다가 2015년 1월 나선에서 평양으로 이동하던 중 '특대형 국가전복음모행위 혐의'로 무기징역을 선고받고 복역 중이었다.

앞서 전날인 8일 캐나다 총리실은 임 목사 관련 논의를 위해 캐나다 총리 특사단이 북한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캐나다 구체적인 방북 목적은 밝히지 않았지만, 임 목사의 석방을 논의하기 위해 갔다는 추측이 나왔다. 

한편 임 목사는 장기간 억류로 영양실조와 고혈압, 관절염, 위장병 등으로 건강이 좋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왔다. 특히 최근지난 6월 북한에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미국으로 송환된 대학생 오토 웜비어의 사망으로 임 목사의 건강 상태에 대한 우려도 일고 있다.

북한은 혼수 상태인 웜비어를 석방할 때도 "인도주의적 견지에서 돌려보냈다"고 했었다. 웜비어는 귀국 6일만에 사망했다.

임 목사는 1997년부터 100여 차례 이상 북한을 방문해 아동보호시설과 노인요양시설을 지원해왔으며, 2015년 당시에도 인도주의적 지원을 위해 방북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북한에는 한국인 6명과 한국계 외국인 등 9명이 억류돼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08/09/2017080902859.html

계속 기도요청
그동안 임 목사님을 위해서 기도해주신 여러분들께 감사를 드리며, 임 목사님께서 완전히 석방되어 캐나다 큰빛교회와 가족으로 품으로 돌아올 때까지 모든 분들께서 계속 기도해 주시기를 요청합니다. 그리고 아래는 임 목사님의 부인께서 큰빛교회 교우들에게 보내는 편지를 모든 분들이 보시도록 올립니다.
총회장: 박성규 목사

사랑하는 큰빛교우님들께

오랫만에 멀리서 인사드립니다.

보고 싶고, 만나고 싶고, 울고 싶고, 무어라 표현이 잘 안되네요.

몸은 이곳에 있지만 마음은 항상 토론토에 있었습니다. 목사님은 참으로 복 많은 사람이라고 생각합니다. 전세계 교인들이, 아니 안 믿는 사람들 조차도 임현수 목사를 위해서 기도하고 있다는 사실에 저는 너무 감사합니다. 한국 교회도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알려지게 되자 저는 이건 분명히 하나님이 하신 일이니 내가 아파하고 힘들어해야 할 상황이 아니라는걸 깨닫게 되었습니다. 목사님이 이렇게 억류되면서 많은 생각이 저를 돌아보게 해주었습니다. 인간적으로는 너무 억울하고 속상하고 화가 났지만, 하나님께서 주신 믿음으로 지금은 너무 감사하다는 마음을 많이 갖게 되었습니다. 교회적으로도 얼마나 감사한지요.

교인들이 함께 모여 중보기도 한다는게 너무 감사했습니다. 목사님이 억류되고 일주일 되던 어느 새벽에 주님이 확실하게 저에게 이렇게 말씀해주셨어요. "내가 너의 남편 북한에 보냈어. 염려 하지마라. 내가 함께 하고 있단다" 라고. 전 그 말씀에 너무 감사해서 펑펑 소리내어 얼마동안 울었습니다. 그 후 위로부터 사람이 형용할 수없는 감사한 마음을 마구 내려주기 시작하셨습니다. 그 때부터 지금까지 한 번도 걱정없이 염려없이 감사하며 만나는 사람들을 오히려 위로할 정도로 잘 지내고 있습니다. 주님은 너무 정확하시고 실수가 없으십니다. 그리고 신실하십니다. 너무나도 잘 알고있지만 실제로 저희 가정에 이런 사건이 생기면서 제 개인적으로는 말할 수 없을 정도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정확한 시간에 억류하셨다는것도 너무 감사합니다. 지금 남북한의 상황을 보면 정말 겁이 날 정도로 어수선합니다. 그러나 그 땅의 영혼을 생각한다면 어느 누군가의 밀알이 있어야하는데 그 사람이 목사님이라는 생각에 저는 또 한번 깊이 감사하고 있습니다. 주님은 손해 보실 분이 아니시니...그 땅의 영혼은 누가 책임지겠습니까.

목사님 종신 노역형이라는 죄명을 받았을 때 저는 주님 또 살려주셨네요. 분명 사명이 있겠다고 혼자서 감사기도 드렸습니다. 그리고 교회가 그 날 함께 기도했다는 말을 듣고 펑펑 울었습니다. 주님이 좋아하는걸 우리 교회가 하고 있다는 것이 감사해서 우리 교회가 너무 자랑스러웠습니다.

요즘 북한이 미사일을 쏘고 전 세계가 어수선 하지만 이런 일은 더 많이 일어나야 주님이 더 크게 일 하실 것이기에 목사님 때문에 걱정하지말고 주님이라면 이럴 때 어떻게 하실까, 우리 모두 마음 모아 기도하는데 집중했으면 좋겠습니다. 한 영혼을 천하보다 더 귀하게 여기시는 주님의 심정을 목사님께 주시도록 기도해주십시요.

주님은 너무 급하셔서 영혼 구원을 위해 그 땅에 목사님을 강제적으로 몰아갔다는 사실에 저는 순종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오늘 우리 교우들이 추운데 고생하면서 오타와를 찾아가 기도를 했다는 말에 저는 항복했습니다. 정말 고맙고 감사하고 역시 우리 큰빛교회는 대단하다는 생각을 그리고 자랑스러웠습니다.

저도 참석하고 싶었지만 솔직히 교우들을 만날 마음의 준비가 안 되어서... 만나면 울 것같고 자신이 없어서 못 참석했으니 이해해 주시길 바랍니다.

우리 한번 사는 인생. 주님 나라 위해 목숨 걸고 기도하고, 목숨 걸고 전도하고, 목숨 걸고 사랑하는 큰빛교회가 되길 그리고 마음껏 축복해드리고 싶습니다.

목사님을 위해서 이렇게 기도해 주십시요.

어둠의 땅이지만 빛의 역할을 하도록,

하나님만 바라보고 감사하는 시간 갖도록,

아버지의 마음 더 많이 주시도록,

그 땅의 영혼을 품고 목숨 걸고 눈물로 기도하는 목사 되도록,

변장된 축복 잘 감당하도록,

끝까지 하나님 영광만 드러내도록,

외롭지않고 끝까지 잘 감당하도록,

감사합니다.

주 안에서 온 교우들의 평강을 기도하며 4월달 캐나다 가서 제대로 인사드리겠습니다.


 
   
 


 

관리자: 장세일 목사,__303 Master Derby Drive Havre de Grace, MD 21078
실무자: 김정길 간사